조회 수 3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한글에 대한 연구와 조형작품 활동을 하고 있는 김섭 작가의 '한글, 한옥에 담다' 전시회가 10월 9일부터 10월 14일까지 북촌 한옥청(종로구 묵촌로 12길 29-1)에서 열린다.

 

  한글 24글자는  김섭1.jpg 기호의 몇 가지 규칙만으로 천지자연의 무한한 소리를 만들어낸다. 하늘(·)과 땅(ㅡ), 사람(ㅣ)을 상형하여 자연의 이치 음양을 모음에 오행을 자음에 담은 우리 글꼴의 단순하면서 명료한 조형성을 한옥과 여미어 표현했다. 한옥의 지붕, 창살, 댓돌, 기둥의 단아한 미학에 한글 글꼴의 닮음을, 한글의 명료하고 단순한 미학을 한옥에 어우러 담아냈다.

 

  작가 김섭은 홍익대학교 시각디자인을 전공으로 한글꼴연구회 활동으로 한글에 대한 연구와 조형작품 활동을 해왔다. 한글을 새기다. 찍다. 라는 행위 작업으로 한글 글꼴의 쉽고 단순한 기본미학의 가치를 강조하여 한글 본연의 조형적 의미와 아름다움을 표현하고 있다.

 

                           김섭2.jpg  김섭3.jpg김섭4.jpg


   


(우)03056 서울특별시 종로구 계동길 103-7 전화 : 02-741-7441 팩스 : 02-741-7451 이메일 : urihanok@hanmail.net, hanok@hanok.org
COPYRIGHT ⓒ2016 한옥문화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