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기의 《한옥문화》는 한두 가지 주제를 집중적으로 다루는 회보 형식으로 발행되었다. 전국 각지의 고택 탐방기, 우리네 살림살이·21세기 한국의 살림집·일본 속의 한옥, 도편수 조희환·도화사 한석성 추모 특집 등 자료와 화보로서의 가치가 높은 단행본 형태였다. 보다 다양한 한옥건축·문화 자료를 구축하고 유익한 정보 제공을 위해 2007년 한옥전문지로 새롭게 탈바꿈하여 발행 중이다. 한옥건축 전문 잡지로서는 창간 형태였지만 발간 이념은 바뀌지 않았으므로 통권 제18호로 이어지고 있다.

《한옥문화》는 오늘날 지어지는 한옥, 한옥 건축의 각 분야에 대한 정보, 한옥에 담긴 선조들의 지혜를 오늘날의 집짓기에 활용하기 위한 자료, 다른 나라의 옛집과 그 활용을 통해 우리의 시야를 넓히기 위한 시도, 한옥 관련 학술·문헌 자료 등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여 우리의 집 한옥에 대한 탐구의 바탕을 마련하는 한옥전문지로서 지속적으로 발간해 나갈 예정이다.

※《정기구독안내》
2013.10.18 08:37

「한옥문화」32호

조회 수 102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한옥문화 32호 2013년 가을
∙  페이지 : 144면
∙  발행일 : 2013년 10월 20일
∙  값 : 10,000원
∙  ISSN 1976-2720

* 오늘날의 한옥 - 광주 자선당
     건축 개요
     좌담
     건축주 인터뷰
     건축가의 글
     시공자의 글
     위원별 평가
     총평

* 한옥이 있는 풍경 - 독락당의 가을맞이 /유청오      

* 풍수로 보는 한옥 6 - 한종구
     빼어난 아미산을 뒤로하고 유정하게 감싸는 물길을 보고 좌향을 잡은 서산 계암고택(2)

* 철학과 사상을 담아냈던 무늬 2 - 황의수
   소원을 소박하게 담고 있는 무늬

* 집과 문자 10 - 김영봉
     오연정의 현판과 주련

* 우리 문화재, 무슨 나무로 만들었나 14 -정성호
     전등사 대웅전 은행나무 기둥과 살아 있는 화석

* 사람 집 시대
     삼청동에서 소반 만드는 젊은 장인 이종구

* 전시
     수원성복원정화사업 40주년 기념 특별기획전
     -1970년대 수원화성, 복원과 기록
 


  1. 「한옥문화」38호

  2. 「한옥문화」37호

  3. 「한옥문화」36호

  4. 「한옥문화」35호

  5. 「한옥문화」34호

  6. 「한옥문화」33호

  7. 「한옥문화」32호

  8. 「한옥문화」31호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

(우)03056 서울특별시 종로구 북촌로42-3, 5층(가회동 172-1) 전화 : 02-741-7441 팩스 : 02-741-7451 이메일 : urihanok@hanmail.net, hanok@hanok.org
COPYRIGHT ⓒ2016 한옥문화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