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804 추천 수 0 댓글 0

home65호 표지.jpg

 

 

   03 발행인의 글

 

   06 오늘날의 한옥 익산 시립 '금마도서관'

           탐방 - 한옥 공공시설의 확산을 기대하며

                    홍승재 최상철 박신열 현정희 이선규 신유찬 강석목 나민경

                    이연훈 이왕기 장명희 장순용 한종구

           설계자의 글 - 최상철

           위원의 글 - 박신열 강석목 나민경 한종구

           총평 - 장순용

 

    92 한옥이 있는 풍경

 

    94 집과 문자

 

    102 풍수로 보는 한옥

 

    122 시로 짓는 한옥

 

    124 한옥을 보는 다양한 시선

 

    128 전시


(우)03056 서울특별시 종로구 계동길 103-7 전화 : 02-741-7441 팩스 : 02-741-7451 이메일 : urihanok@hanmail.net, hanok@hanok.org
COPYRIGHT ⓒ2016 한옥문화원 ALL RIGHTS RESERVED.